나는 1938년생 서지웅입니다

술을 마시지 않았습니다. 일곱 살 때 들은 아버지 이름을 잊을까 싶어서 쉬지도 않았습니다. 내가 가진 것이라곤 아버지 이름밖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