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이야기

태그된 글: 청소년부모

[청소년주거복지지원사업] 아이를 행복하게 키울 권리, 청소년부모의 부모권 실현을 위한 제언

보고서에는 청소년부모 315명(만 24살 이하, 평균 나이 18.7살)을 상대로 면접·설문조사 한 결과를 담았다. 청소년부모 실태조사 결과, 응답자의 절반 이상의 월평균 수입은 100만 원을 넘기지 못하는 등 경제적 어려움에 처해 있는 것으로 나왔다. 주거 역시 위태로웠다.

킹메이커 식구들

[청소년주거복지지원사업] 코로나19로 또 다시위기 앞에선 양육 청소년부모들

4개월째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지금 그 어려움과 위기가 조금 더 무겁게 느껴지는 이들이 있습니다. 바로 어린자녀들을 양육하는 청소년부모들입니다. 코로나19로 일용직 일자리마저 구하기가 하늘에 별 따기인 지금, 어린이집도 휴원 하는 상황에서 집 밖을 나가지 못하고 4개월동안 육아만 하는 것이 정신적으로 육체적으로 여간 힘들고 지치는 것이 아닙니다.

청소년부모가족의 열악한 현실

[청소년 주거복지 지원사업] “17살에 아이를 낳았다. 어떻게 해야 할까?”

“청소년 시기의 예상치 못한 임신과 출산은 이들을 제대로 돌보지 못한 기성세대의 책임이며 청소년을 비난할 문제가 아니다” 허민숙 국회입법조사처 입법조사관은 청소년부모들이 늦게라도 사회적으로 지원을 받는 것이 마땅한 권리라고 말합니다. 미국은 10대 양육부모들을 위해 연간 약 284억1750만원을 지원하며, 지원 내용에는 교육이나 생계 지원은 물론 아이돌봄 지원, 관계회복 지원에 유아용 카시트 지원까지 포함된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