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김군자 할머니를 추모하며]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의 <나눔의 집>

아름다운재단은 김군자 할머니 1주기를 추모하기 위해 <나눔에 집>에 다녀왔습니다. <나눔의 집>은 일본군’위안부’ 피해 역사를 기록하고 교육함으로써 올바른 역사관을 정립하는데 앞장서는 ‘기억 투쟁’의 장이기도 합니다. 오는 8월 14일은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추모일입니다. 더 많은 시민이 함께하고 기억할 수 있도록 <나눔의 집>을 소개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