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이야기

태그된 글: 시민교육

[영국출장이야기] 숙의민주주의를 실험하다 – Involve

아름다운재단은 시민들과 함께 우리 사회의 변화를 만들기 위해 새로운 역할과 방식을 모색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협력사업팀은 그 힌트를 얻기 위해 지난 7월 영국 런던으로 출장을 다녀왔습니다. 시민의회, 라운드테이블, 워크숍 등의 형태로 시민들의 의견을 모으고, 이를 정책결정자에게 전달하는 숙의민주주의 프로세스를 이행하는 인볼브(Involve)의 사례를 소개합니다.

[영국출장이야기] 사회혁신이 필요한 이유 – SIX

아름다운재단은 시민들과 함께 우리 사회의 변화를 만들기 위해 새로운 역할과 방식을 모색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협력사업팀은 그 힌트를 얻기 위해 지난 7월 영국 런던으로 출장을 다녀왔습니다. 교육, 워크숍, 네트워킹 등 다양한 방식을 통해 사회혁신 분야의 조직과 사람들을 연결하고 이들이 교류할 수 있도록 돕는 식스(Social Innovation Exchange, SIX)의 사례를 소개합니다.

[영국출장이야기] 평범한 사람들이 만드는 변화 – Citizens UK

아름다운재단은 시민들과 함께 우리 사회의 변화를 만들기 위해 새로운 역할과 방식을 모색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협력사업팀은 그 힌트를 얻기 위해 지난 7월 영국 런던으로 출장을 다녀왔습니다. 전국 450여개 풀뿌리단체의 연합조직으로서 정치적, 경제적, 사회적으로 소외되고 배제된 사람들이 정치적 의사결정에 영향력을 미칠 수 있도록 지역사회 조직화를 지원하는 시티즌즈 유케이(Citizens UK)의 사례를 소개합니다.

[영국출장이야기] 모두가 참여하는 생태계 만들기 – Participatory City Foundation

아름다운재단은 시민들과 함께 우리 사회의 변화를 만들기 위해 새로운 역할과 방식을 모색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협력사업팀은 그 힌트를 얻기 위해 지난 7월 영국 런던으로 출장을 다녀왔습니다. 런던의 자치구 바킹앤대거넘에서 5년 동안 120억 원 예산을 투입하는 대형 프로젝트 Every One Every Day를 추진하고 있는 Participatory City Foundation의 사례를 소개합니다.

[2018 디지털 시민교육 지원사업] 디지털 시민교육 교사 연수 이야기

‘디지털 시민교육’은 공동체의 중요성을 일깨워주고 타인에 대해 공감 체험을 하는 것으로부터 시작됩니다. 그 다음 공동체 내에서 발생하는 문제들에 대해 생각해보고 친구들과 토론하며 건강한 공동체를 유지하기 위해 함께 지켜야 할 예의범절과 규칙을 스스로 만들어보는 방식으로 진행되죠. 다소 따분한 주제일 수도 있지만 재미있는 디지털 도구들을 활용하기 때문에 학생들이 즐겁게 수업에 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