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이야기

태그된 글: 변화의시나리오

[2020 변화의시나리오 프로젝트] 회사에 불만 많으시죠? – 직장갑질119

직장갑질119는 직장인들이 겪는 다양한 직장갑질 문제를 공론화하기 위해 150명의 노무사, 변호사, 노동단체 활동가들이 만든 민간 공익단체입니다. 노동조합 가입이 어려운 직장인들을 온라인 직종별 모임을 통해 모으고, 노동조합 밖 노동자들의 목소리를 전하고 있어요. 저희는 카카오톡 오픈채팅과 이메일을 통해 직장인들의 이야기를 듣고, 상담을 하고 있습니다.

[2020 변화의시나리오 프로젝트] 꼼지락 오무락 프로젝트 ver.2 – 장수YMCA

어린이 평화교육 첫 만남에서 초등학생들에게 던진 질문에 대한 답이다. 내용은 다르지만 모두 관계에서 오는 어려움과 즐거움이었다. 지나치게 선을 넘거나 관계의 단절에 대한 걱정과 염려가 있었다. 관계가 너무 가까워져도 또 너무 멀어져도 힘들고 괴롭다.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는 곳은 교실이다.

[2020 변화의시나리오 프로젝트] 팔레스타인의 자유와 평화를 일구는 특별한 연대, BDS – 팔레스타인연대문화보이콧네트워크

BDS운동은 보이콧, 투자철회, 제재(Boycott, Divestment, Sanctions)의 영문 앞글자를 딴 이름인데요. 팔레스타인의 자유와 평화를 일구는 특별한 연대 방법이랍니다. 이스라엘에 대한 BDS운동은 끝나지 않을 것 같던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인종차별정책인 아파르트헤이트를 종식시키는 데에도 큰 역할을 한 비폭력운동에서 영감을 얻어 시작되었습니다.

[2020 변화의시나리오 프로젝트] 생태보전과 민주적 의사결정에 기반한 재생에너지 확대방안 – 녹색연합

녹색연합은 변화의시나리오 프로젝트 지원사업을 통해 재생에너지의 현장 곳곳을 찾았습니다. 발전설비가 운영되고 있는 현장을 살펴보고 입지 갈등 지역의 주민들과 사업자들을 만났습니다. 어떻게 하면 재생에너지설비가 생태보전과 민주적 의사결정 과정을 녹여내고 상생하는 녹색의 상징이 될 수 있는지를 모색하며 간담회와 포럼을 진행했습니다.

참여자 6인이 일렬로 서서 레트로하게 디자인 된, 뒷면에 '걷기 좋은 도시, 자전거 도시 남원' 이라고 적힌 티셔츠를 입고 있다.

[2020 변화의시나리오 프로젝트] 자전거타기 좋은 도시 남원, 2020 남원 씨클로 – 도공디공회

도공디공회는 도시와 건축, 공공디자인에 관심 있는 시민들이 함께 도시를 구성하는 요소, 공간의 영향력, 삶과 디자인의 관계성 등을 공부하기 위해 시작되었다. 함께 공부하고 우리 지역을 돌아보며 내가 살고 있는 지역, 도시를 바라보는 가치관을 만들어 가고 있다. 도시를 공부하며 현재 우리에게 남겨진 도시의 모습과 미래의 도시를 상상해 보며 어떤 부분을 고민해 보아야 할지 생각하게 되었고 자연스레 환경문제에 접근하게 되었다.

▲ 성산일출봉의 화산쇄설물로 인해 만들어진 신양리층. 신양리층 위로 신양해안사구가 자리 잡고 있다.

[2020 변화의시나리오 프로젝트] 사라져가는 제주도 해안사구 보전운동 – 제주환경운동연합

제주환경운동연합은 2020년의 중점사업으로 해안사구 보전 운동을 진행하였습니다. 보전 운동의 하나로 해안사구 모니터링을 2020년 2월부터 시작하여 연말까지 진행하였습다. 조사 결과 제주도의 해안사구는 환경부가 조사한 것보다 더 많이 있었고, 최소 7개소 이상의 해안사구가 더 존재하고 있었습니다.

사진(왼) 직접 기르고 수확한 탐스러운 가지와 토마토가 나무그릇에 담겨있다 / 사진(오) 단발머리에 안경을 쓴 여성 참여자가 흰 티셔츠에 청바지를 입고 밭에 모종을 심고 있다

[2020 변화의시나리오 프로젝트] 지구시민들의 ‘플라스틱 없는 별’ 프로젝트 – 해밭똥

해밭똥은 해와 밭과 똥의 순환을 의미한다. 해로부터 온 에너지가 흙과 만나 씨앗을 키우고 작물은동물의 몸 속에 들어가 움직일 수 있는 에너지가 되고, 똥이 되어 다시 흙으로 돌아간다는 뜻이 담겨있다. 도시에서 생태적 자립을 실험해보고자 시작하게 된 해밭똥은 2015년부터 도시의 공유텃밭인 노들텃밭, 용산 가족공원, 마포 옥상텃밭, 부암동 백사실계곡 텃밭 등을 옮겨다니며 자리잡고 텃밭 농사를 지었다.

2020 참여형 이야기 예술 워크숍 '난민과 나 예술로 만나다' 포스터. 행사명이 적혀있고 따뜻한 색들을 모자이크처럼 이어붙인 반원 모양이 여러 형태로 배치되어 있다.

[2020 변화의시나리오 프로젝트] 난민에 대한 인식, 우리가 바꾼다 – 이야기와 예술로 시민모임

이야기와예술워크숍에서는 예술 활동을 통하여 구한말 실존한 유민의 삶을 조명하며 국내 난민의 위치를 감각하며 연대의 의미를 돌아볼 수 있는 난민에 대한 시민의 인식변화를 의도했다. 예상치 못한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되며 대면워크숍을 불가피하게 동영상으로 제작하게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