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재단의 13번째 생일을 맞이하며!

‘당연’과 ‘안 당연’ 아직 나이가 많진 않지만 세상을 살다보면 ‘당연’과 ‘안 당연’의 경계가 상당히 애매하다는 것을 자주 느끼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