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최근 글

사회

[청소년 활동가 인터뷰] ‘요즘 애들’은 무슨 생각하고 사냐고? – 뉴스레터 Z에게 에디터 나무, 미운, 짱소

아름다운재단이 기획연재 ‘청소년이 만드는 작은변화, Z세대의 공익활동’을 준비하며 만난 청소년 활동가 10팀의 인터뷰를 원문 그대로 전합니다. 기후위기, 청소년인권, 페미니즘, 소수자 그룹과의 연대 등 활동을 통해 우리 사회를 더 나은 공동체로 만들고 있는 청소년들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여 보세요. 그들이 절망하지 않고 계속해서 앞으로 나아가는 힘이 무엇인지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청소년 활동가 인터뷰] 교복 마이 위에 외투를 입어야 한다고? – 충남청소년인권연합회 인연 이유진

아름다운재단이 기획연재 ‘청소년이 만드는 작은변화, Z세대의 공익활동’을 준비하며 만난 청소년 활동가 10팀의 인터뷰를 원문 그대로 전합니다. 기후위기, 청소년인권, 페미니즘, 소수자 그룹과의 연대 등 활동을 통해 우리 사회를 더 나은 공동체로 만들고 있는 청소년들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여 보세요. 그들이 절망하지 않고 계속해서 앞으로 나아가는 힘이 무엇인지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청소년 활동가 인터뷰] 차별없는 세상 위해 할 수 있는 일은 무엇일까? – 조민준

아름다운재단이 기획연재 ‘청소년이 만드는 작은변화, Z세대의 공익활동’을 준비하며 만난 청소년 활동가 10팀의 인터뷰를 원문 그대로 전합니다. 기후위기, 청소년인권, 페미니즘, 소수자 그룹과의 연대 등 활동을 통해 우리 사회를 더 나은 공동체로 만들고 있는 청소년들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여 보세요. 그들이 절망하지 않고 계속해서 앞으로 나아가는 힘이 무엇인지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청소년 활동가 인터뷰] 일하는 청소년들의 곁에 선다 – 청소년유니온 송하민

아름다운재단이 기획연재 ‘청소년이 만드는 작은변화, Z세대의 공익활동’을 준비하며 만난 청소년 활동가 10팀의 인터뷰를 원문 그대로 전합니다. 기후위기, 청소년인권, 페미니즘, 소수자 그룹과의 연대 등 활동을 통해 우리 사회를 더 나은 공동체로 만들고 있는 청소년들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여 보세요. 그들이 절망하지 않고 계속해서 앞으로 나아가는 힘이 무엇인지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활동가이야기주간] 닫힌 이야기를 여는 4개의 카드들

지역 활동가가 삶과 활동에 대해 편하게 이야기 나누고, 시민사회 안에서 고민해 볼 지점을 동료 활동가와 함께 나눌 수 있는 활동가이야기주간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활동가이야기주간 동안 풍성한 이야기 풍경을 만들어준 ‘이야기도구‘를 소개합니다.

흥 인터뷰

[공익단체 인큐베이팅 지원사업] 새롭게 시작하는 흥의 이야기

<신진문화예술행동 ‘흥’>은 지역의 청년예술가들이 아름다운재단의 공익단체 인큐베이팅 지원사업 3년의 기간을 거쳐 만든 문화예술 단체입니다. 흥은 문화예술의 사회적 가치를 발견하고 이를 확산하여 지속 가능한 사회적 예술 플랫폼을 구축하고자 합니다. 3년의 지원이 끝나 새로운 이름으로 자립을 시작하는 ‘흥’을 만나 그간의 경험과 이후 계획에 대해 들어보았습니다. 

[2020 변화의시나리오 프로젝트]‘회사놀이’가 무업청년에게 주는 것들- 니트생활자

무업자들의 회사, 니트컴퍼니는 백수들이 모여 무업기간의 사회적 단절을 해소하는 곳입니다. 아름다운재단과 니트컴퍼니는 무업(백수) 청년들의 사회적 연결을 위한 플랫폼 사업을 진행했는데요. 개인 혹은 팀 프로젝트를 통해 자기계발 기회를 가져 무업기간을 전환기간으로 보낼 수 있도록 응원하고 있습니다.

한국전쟁 70년 기억사진전 포스터.jpg

[2020 변화의시나리오 프로젝트 지원사업] 닫힌 군대의 문을 두드리다 – 열린군대를 위한 시민연대

한국전쟁 70년 기억사진전 《허락되지 않은 기억 RESTRICTED》은 전쟁기념관에서 이야기하지 않는 이야기들을 꺼내보려는 시도입니다. 민간, 시민의 관점에서 또 다른 전쟁의 이야기들을 함께 나누며 공식 기억을 바꿀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습니다.

[2020 변화의시나리오 프로젝트]지구를 위해 견디는 작은 불편함, 공생을 생각하다- 해밭똥 시민모임

프로젝트팀 해밭똥은 아름다운재단과 함께 ‘플라스틱 없는 별’ 사업을 진행합니다. 이 사업은 ’지구는 공공재‘라는 인식에서 시작되었는데요. 지구가 공공재인 만큼 사업을 통해 지구에 존재하는 모든 동물과 식물, 무생물 등이 연결되어 있다는 감각을 회복할 수 있는 시공간을 마련했습니다. 플라스틱 없이 농사짓기, 김장 등 해밭똥의 실험적인 활동을 살펴보며 지구에 대한 고민과 실천을 함께 해봐요!

[2020 변화의시나리오 프로젝트]우리가 사는 도시, ‘함께’ 공부하고 만들어요 – 도공디공회

남원은 과거의 도시조직이 남아있어 보행친화적 도시환경을 만들기 쉽고, 도심권이 평지라 자전거를 타고 다니는 사람들을 쉽게 볼 수 있는 도시입니다. 그럼에도 실제 보행자와 자전거 이용자들이 불편이 크지요. 도공디공회는 ‘남원씨클로’ 사업을 통해 보행자와 자전거 이용자가 공존할 수 있는 도시계획 대안을 찾고 있습니다. 그들을 만나 이야기 나누어 보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