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거 최근 글

주거

[소년소녀가정 주거 지원사업] 사업 종결을 앞둔 심사위원들을 만나다 – 박정순, 서정화, 신용규 심사위원

청소년에게 ‘지원 받을 권리’가 있다면, 우리 사회에는 ‘지원할 의무’가 있다. 아름다운재단은 새로운 사업에서도 우리에게 주어진 의무를 다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시즌 2에서는 더 따뜻한 집, 더 행복한 집을 만들 것이다. 누구나 당연히 권리를 누리면서 서로 돕고 연대하는 것이 아름다운재단이 꿈꾸는 사회이기 때문이다.

[2018 시설퇴소 및 위탁종료 대상 주거안정지원사업] 주거 안정이 만드는 작은변화

‘시설퇴소 및 위탁종료 대상 주거안정 지원사업’을 통해 1인 최대 500만원 주거비 지원과 재무관리 등 생활에 필요한 교육을 제공받은 이들의 삶에 어떤 작은변화가 생겼을까요? 사업 종료를 앞두고, 2016년부터 주거비를 지원받은 보호종료아동들의 이야기를 직접 들어보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