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반대합니다] 파랑새 김미경님의 날개에 희망을 더해주세요.

[나는 반대합니다] 파랑새 김미경님의 날개에 희망을 더해주세요.

아트스피치연구원의 김미경 원장님을 아시나요?
사실, 저는 원장님을 제일 처음 알게 되었던 때가 TV 아침 프로그램을 보면서였어요.
어떤 프로그램이었는지는 정확히 기억이 안나지만 웬 아주머니께서 이야기를 너무너무 맛깔스럽게 하시는데 그 프로에 방청객으로 출연하신 분들을 아주 휘어잡고 계신거에요. 누군가 보면 코미디언이 아니냐고 할 정도였지요. 사람을 홀리게 하는 그 힘!
아마도 그 방송은 이런 장면이었을 거에요.

cfile9.uf@182A4E3C4EEEC9AC3CB124.bmp

그런데 그 얘기가 마냥 우스갯소리인 것이 아니라 삶의 교훈도 담고 있는 가치있는 이야기었던 겁니다.
그 프로를 다 시청하고 나서는 ‘김미경’님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하여 당장 찾아보았지요.
아니나 다를까 ‘스피치’에 일가견이 있으신 스피치 전문가이셨던 거에요.
강의가 여러차례 진행되고 있었지만 저는 당시 부산에 거주하고 있던터라 쉬이 갈수가 없었지요.
‘언젠가 서울에 가면 이 분의 강의를 꼭 들어봐야지!’라는 마음이 들 정도로 매력적인 분이셨습니다.

그랬던 제가 올해 재단에 입사한 후 놀라운 소식을 접하게 되었습니다. 바로 김미경 원장님께서 재단에 ‘파랑새 기금’을 개설하여 실직가정의 대학생 교육비를 지원하게 되셨다는 반가운 소식이었지요.
꼭 한번 만나뵙고 싶었던 분께서 재단의 기금설립자로 계신다니 더 반갑게 느껴졌습니다.

그렇게 재단생활을 하면서 시간은 흘러흘러 봄, 여름, 가을을 지나 겨울에 들어서며 <나는 반대합니다> 캠페인에 함께하실 명사분들을 만나뵙던 중, 김미경 원장님께서도 우리의 제안에 흔쾌히 수락하셔서 드디어 만나 뵙게 되었던거죠!

일을 통해 워너비를 만날 수 있다는거, 요거 참, 짜릿한 행복임을 다시 한번 느낄 수 있는 자리였습니다.
그럼, 후덜덜 떨리는 손으로 찍어서 곱게 담지 못했지만, 사진으로 촬영 현장을 설명해 드리고 싶네요. 함께 보실까요?^^

ⓒ 아름다운재단

 

합정동에 위치한 ‘아트스피치’에 방문했더니 사무실 아래에 이렇게 작고 아담한 카페가 있었습니다. 여기에서 <나는반대합니다> 촬영을 하게 된거지요.^^ 

조금 기다리고 있자니 김미경 원장님께서 나타나셨는데요! 역시, TV는 참 나쁩니다. 이렇게 늘씬하신 원장님께서 나타나시다니오. 실물이 훨씬 멋지고 아름다우셨어요! 자리에 앉으셔서 꼼꼼히 원고를 다시 한번 검토하시는 원장님.

ⓒ 아름다운재단

 

그리고 촬영이 시작되었는데!
역시, 아트스피치는 다릅니다. 한 번의 실수도 없이 줄줄줄 한 큐에 촬영을 끝내고 마십니다. 우리가 볼 때에는 흠이 하나도 없는 그런 영상이었는데요~ 원장님께서는 한가지가 미흡했다며 다시 촬영하자고 하시는 거에요~ 네, 그렇다면 다시 해야지요. 원장님께서 더 좋은 영상을 원하신다면야 당연히 재촬영! 그렇게 노력해주시고 신경써주시니 저희야 감사할 따름이죠.

 ⓒ 아름다운재단  열성적으로 촬영에 임해주시는 원장님의 아리따운 모습!

                    

이제 촬영을 마치고 원장님께서 외치신 <나는 가난이 훔쳐간 미래에 반대합니다>를 보드에 적으실 차례

ⓒ 아름다운재단   100명 기부자 달성의 염원을 담아 한자한자 꾸욱꾸욱 메시지를 적고 계시는 원장님

 

그렇게 해서 완성된 폼보드는 이렇게 두가지 버전의 사진으로 흔적을 남겼습니다.
깜찍한 브이자 표시와 야외에서의 또 다른 센스를 발휘한 모델 포오쓰~를 이렇게 남겨주셨습니다.ㅎㅎ

ⓒ 아름다운재단

 

이날, 김미경 원장님께서 외치신 “나는 가난이 훔쳐간 미래에 반대합니다.”는 결코 나와 거리가 먼 얘기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예전에는 ‘개천에서 용난다.’라는 말이 통했지만 요즘 우리 사회에서는 옛말이 된지 오래입니다. 부와 가난이 대물림 되고 있는 현실에서 강연비의 일부로 ‘파랑새 기금’을 조성해 가장의 실직과 비싼 등록금이라는 이중고에 시달리는 대학생을 위해 ‘실직가정 대학생 교육비를 지원하고 계시는 원장님과 함께 하시지 않으시겠어요?^^

이번 캠페인에 100명의 기부자님이 동참해 주시면 기부를 한다는 기쁨뿐만 아니라 부산에 있는 사람까지 서울 강의로 끌어들이게 하신 김미경 원장님의 2012년도 1월 ‘파랑새 특강’에도 초청받으실 수 있답니다.

김미경 원장님의 아트스피치와 캠페인에 참여하고 싶으시다면 여기를 클릭~! 해 보세요.^^

 
 
아름다운재단 공식블로그

아름다운재단은 우리 사회에 올바른 기부문화를 확산하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과 공익활동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좋아할만한 다른 이야기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