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의 기부자님들이 남기신 이야기.

좋은 기부자님들의 좋은 이야기입니다. ^^

저는 아름다운재단에 매월1%기부를 하고있던중 3년전에 직장을 퇴사하여 경제적인 이유로 기부를 중단하였습니다.경제적으로 여유가 생기면 다시 기부하기로 마음속으로 생각하고 있었는데 현재에도 경제적으로 여유가 있는 상태는 아니지만, 지금이 아니면 다음에 여유가 생겨도 또 다른 마음이 생길것같아 많은 금액은 아니지만 다시 기부를 하기로 하였습니다.그리고 또 귀 재단이 믿음이 가기도 해서요. 귀 재단의 많은 발전으로 작은것이나마 나눌수있는 사회가되어 밝고 아믈다운 대한민국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 간절합니다.
   – 1%기금, 장OO –

하나님의 피조물인 동물들의 생존권을 존중합시다. 인간도 버림 받으면 자살충동을 느끼는데 하물며 말못하는 동물들에겐 죽음보다 더 큰 공포로 다가옵니다. 죄의 삯은 사망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크신 주님 사랑안에서 하루빨리 동물들의 권리가 보장되길 진심으로 기원드립니다.
  – 1%기금, 황OO –

정말 너무 부끄러운 적은 도움이지만, 부디 슬프고 아프고 외로워하는 아이들에게 도움이 되어주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봅니다.
  – 1%기금, 신OO –

한 때 나만 유기된 강아지들을 도우려 아무리 애써 봐도 다른 양심과 책임감 없는 사람들 때문에 생겨난 너무도 많은 애들을 구할 수 없다는 생각 뿐이었어요.하지만 나로 인해 단 하나의 생명이라도 살 수 있다면 그나마 다행이라 생각하고 싶어요.생명은 유지한다 해도 열악한 환경 속에서 목숨을 이어나가며 고통만을 느낀다면 유기동물을 위한 사업의 의미가 없다고 생각 됩니다.그 애들이 새로운 주인을 만나 태어난 것에 보람을 느낄 수 있도록 유기동물 입양에 무엇보다 도력을 기울여야만 할것 입니다.꼭 부탁 드립니다.
  – 1%기금, 홍OO –

‘낮은 곳에 임하는 용기로 소외된 희망을 되살리는’ 정의의 큰 강물에 부끄러운 눈물 한 방울 보탭니다.
  – 공익변호사기금, 강OOO –

우연히 모자가정의 어머니가 아이의 병원비가 없어 병원 옥상에서 뛰어내린 뉴스를 보게 되었습니다. 아이만 목숨을 잃었다고 나오는데, 그 어머니의 마음을 생각하면 너무 늦은 것 같습니다. 적은 돈이지만 누군가에게 작은 도움이 되는 데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될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 빈곤1%기금, 최OO –

친구들과 아주 조금의 기부를 하고 있지요. 그래서 늘 마음은 있어도 스스로 정당화한 게 아닌가 싶습니다. 이미 하고 있느니까 하고…. 아이들 학교 가는 몇 시간 아르바이트 한 금액을 조금이라도 나누고 싶습니다. 온전히 내가 번 돈으로 하는 기부라고 생각하니 맘이 좋네요.  되돌아 보며 살 수 있게 해주는 내 주위의 모든 사람들과 환경에 감사하며 살고 싶습니다. 고맙습니다.
  – 1%기금, 신OO –

평소에 생각만 하다가 적극적으로 검색하다보니 이 재단이 좋은 듯해서 정기적으로 적지만 만원이라도 기부하면 제가 좀더 행복해질 거 같고 예전처럼 생각만 하다가 실천못하는 아쉬움이 사라질 듯하고 보다 의미있는 삶이 되는데 도움이 될 듯합니다. 그 대신 제가 기부하는 돈이 현재로선 아직은 적지만 소중하게 절실하게 필요한 사람들에게 쓰여지길 바라고 앞으로 제가 더 많이 정기적으로 기부할수 있다면 더 좋겠습니다.  좋은데 쓰이길 바랍니다. 매월 만원이지만….죄송합니다. 적은 듯해서요…흐…
  – 1%기금, 최O –

작은일에도 감사하며, 자연을 사랑하며, 환경을 보호하며, 생명을 소중히하며, 나눌줄 알고 배려할줄 아는, 멋진 사람이 되어라. 사랑한다. OO아!
  – 미래세대1%기금, 이OO-

명절에 친척들께 받은 용돈의 일부를 힘든 친구들을 돕는데 쓰고 싶어요.
  – 미래세대1%기금, 서OO –

취업시즌이네요. 기금을 받고 열심히 공부한 분들이 취업에서도 좋은 성과가 있으면 좋겠습니다^^
  – 미래세대1%기금, 송OO-

아름다운재단 공식블로그

아름다운재단은 우리 사회에 올바른 기부문화를 확산하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과 공익활동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1개의 응답

  1. 달리아란말하길

    묵묵히 자기 자리에서 나누는 분들이 있어 재단이 존재하지요. 멋진 사람들!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