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은 돌고 돕니다 – 수혜자에서 기부자로 조돈중님의 ‘나눔의 선순환’

희망은 돌고 돕니다 - 수혜자에서 기부자로 조돈중님의 '나눔의 선순환'

서울 마장동 축산물 도매시장에서 점포를 운영하는 조돈중(50세)님은 근래 들어 이웃들로부터 웃음이 헤퍼졌다는 이야기를 자주 듣곤 합니다. 그도 그럴 것이, 3년 전 동종 업계 줄도산을 부른 광우병의 한파를 견뎌내고 이때껏 점포를 건실하게 키운 데다, 혼자 힘으로 기른 아이들도 이제는 장성해서 하나둘 자리를 잡았기에 크게 근심 없는 나날을 보내고 있기 때문이지요.

여기에 더해, 최근에는 조돈중님의 마음을 새털처럼 가볍게 만든 또 하나의 기쁜 일이 생겼습니다. 지난 2004년 광우병 파동으로 임대아파트 관리비도 못 낼 정도로 생활이 어렵던 조돈중님에게 한 줄기 희망의 빛을 안겨준 아름다운재단에 3년이 지난 오늘, 기부자로 당당히 참여하게 된 것입니다.

 아름다운재단의 ‘빛한줄기희망기금’의 지원 혜택을 본 이가 훗날 재기에 성공해 다시 사회에 환원하는 ‘나눔의 선순환’. 서로 돕고 살리는 공동체의 아름다운 전통이 조돈중님의 마음씀씀이에서 활짝 피어났습니다.

지난 4월 3일 상계동 인근 식당에서 만난 조돈중님은 “뭐, 그까이 거”라며 큰 일 아니라는 듯 손사래 치다가도 이내 “3년이 흐른 뒤에야 기부해서 미안해유”라며 구수한 충청도 사투리로 안타까운 속내를 털어놓습니다.

“도움 받을 걸 다시 되돌려 줘야겠다는 생각을 지난 3년 간 한 번도 잊어먹은 적이 없어요. 좀 더 벌고 해야지, 벌고 해야지 하다가 벌써 3년이나 지나버렸네요. 정말 미안해요. 사실 시간 들여 자원봉사하는 사람들이 대단한 거지, 돈 기부하는 건 그에 비하면 아무것도 아니죠. 그 사람들이 진짜 대단한 사람들이에요.”

빛한줄기희망기금이란?

2003년 8월 조성된 ‘빛한줄기 희망기금’은, 저소득 가정의 전기요금 연체료를 지원하기 위해 한국전력공사의 출연과 관계 전력사 및 임직원들 등의 자발적인 성금모금을 통해 만들어졌습니다.

‘전기는 인간이 누려야할 권리’라는 생각에 공감하는 1%기부자들의 참여로 2007년 저소득단전가구 1,370세대(321,808,270원)를 지원했습니다.

조돈중님은 지난 2004년 노원 나눔의 집의 추천을 받아 아름다운재단이 저소득가정의 에너지기본권 확보를 위해 조성한 빛한줄기희망기금 대상자로 선정되어 임대아파트 관리비 등 약 240여만 원을 지원 받았습니다.

네 식구 고단한 몸을 뉘일 수 있는 삶의 마지막 보루였던 임대아파트의 강제퇴거 집행을 앞두고 받은 240여만 원의 지원금. 이 돈은 조돈중님의 옥죈 숨통을 한 방에 틔워준 한편 가족을 위해 다시 일할 힘과 용기를 불어넣어 주었다고 합니다.

“그 덕에 한 숨 돌렸죠. 그거 해결하고 나니 일할 힘이 생기더라고요. 때문에 지금부터 내가 기부하는 돈이 나와 같은 처지의 또 다른 사람에게 일할 힘을 불어넣는다고 생각하면 참 뿌듯해요. 그 생각하면 이까이 거, 뭐. 큰일도 아닌데…(웃음)”

퉁명스럽게 “뭐, 이까이 거”를 연발다가도 말미에 빙그레 흡족한 미소를 보이는 조돈중님이십니다.

기부의 수혜자가 다시 기부자로 나서는 사례는 우리나라에서 흔치 않은 일입니다. 때문에 조돈중님의 나눔 이야기는 아름다운재단과 노원나눔의집 그리고 그의 이웃사촌들에게 올 봄 최고로 기쁜 소식임에 분명합니다.

2004년 당시 임대아파트 동대표 자격으로 조돈중님을 지원 대상자에 추천했던 이금순(여) 전동대표는 “조 씨에 대한 소문이 아파트단지에 퍼지면서 입주민들 사이에서 더 늦기 전에 나눔을 실천해야겠다는 이야기들이 돌고 있다”며 “이런 일이 반복되면 우리 마을은 정말 살맛나는 동네가 될 것 같다”고 전해주었습니다.

이날 조돈중님은 아름다운재단 1% 나눔 신청서를 건네받은 자리에서 곧바로 월 30만원씩 기부하겠다며 신청서에 서명을 했습니다. 기부금은 본인처럼 요금 체납으로 전기 공급을 제한받는 어려운 저소득가정을 위해 써달라는 부탁과 함께였습니다.

“금액이 부담될 수 있으니, 좀 더 고민해보고 결정하시라”는 간사의 애정 어린 부탁에도 “뭐, 이까이 거”라고 한 마디 퉁명스레 던지면서 시원스레 신청서를 작성한 조돈중님.

그는 나눔의 문화가 어떻게 사람과 사회를 변화시키고, 새로운 사회가치를 만들어낼 수 있는지를 보여주는, 우리사회의 가장 부드럽고 힘 있는 증거입니다.

아름다운재단 공식블로그

아름다운재단은 우리 사회에 올바른 기부문화를 확산하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과 공익활동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좋아할만한 다른 이야기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