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로자전거나라]빈곤의 반복을 반대합니다

[유로자전거나라]빈곤의 반복을 반대합니다

  “빈곤의 반복을 반대합니다.”

유럽 전문 지식가이드 그룹 ‘유로자전거나라’ 장학기금 협약식

 

지난 1월 28일(수) 아름다운재단에 귀한 손님들이 찾아오셨습니다.
바로 2015년 첫 기업 기금을 출연해주신 ‘유로자전거나라’대표님과 직원분들이십니다.

아름다운재단은 기부해주신 기부자님의 뜻과 지원하고자 하는 사업에 맞게 기부금을 사용할 수 있도록 기금을 만들어 운영하고 있습니다.
이번 유로자전거나라에서 조성해주신 기금명은 ‘유로자전거나라장학기금’입니다.

기업명과 지원 의지가 기금명에 아주 잘 드러나 있다는 것이 우리 기금의 장점일 것입니다.
유로자전거나라장학기금이라는 기금명에서도 알 수 있듯이 아동,청소년을 위하여 ‘고등학생 교육비 지원사업’과 ‘아동양육시설퇴소거주대학생 교육비 지원사업’에 지원될 예정입니다.

[출처: 유로자전거나라]

 

장백관 대표님께서는 아동청소년에 대한 지원 의지가 아주 확고하셨습니다. 본인이 어린 시절 보육원에서 자라며 받았던 상처와 또 사랑을 경험했던 시간들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장백관 대표님의 이야기는 이미 여러 언론에서 다룬 바가 있습니다.

부모없다 탓 말고 세상과 맞설 배짱 가져라

“가난해서 배우기 어렵고 배우지 못하면 또 가난해지는 ‘빈곤의 순환’이라는 현실을 익히 보아왔습니다. 
양육시설 퇴소 후 교육의 기회 앞에서도 이중고의 고민을 하게 되는 이들에게 작은 희망이 되고 싶습니다.”

유로자전거나라와 아름다운재단이 첫 인연을 맺게 된 것은 작년 말이었습니다.
바쁜 연말 전화가 한 통이 걸려왔습니다. 많은 전화 중에서도 유독 유로자전거나라의 첫 전화를 기억하는 것은 전화를 처음 받은 동료 간사님의 말 때문입니다.

“유로자전거나라라는 기업에서 전화가 왔는데요. 목소리가 너무 상냥하고 친절하시네요.”

유로자전거나라에서 아름다운재단에 처음 전화를 주신 이유는 포털사이트 다음에서 진행하고 있는 다음 뉴스펀딩을 통해 조성된 수익금을 기부하기 위해서였습니다.

[출처] 유로자전거나라 다음뉴스펀딩 이미지 중 캡쳐

 


‘生의 가운데, 유럽을 살다’라는 제목의 삶의 반전을 향한 여행 안내서를 읽으신 많은 네티즌분들이 펀딩에 참여하신 끝에 3,000,000원이라는 목표 금액을 훌쩍 넘어서 3,616,000원을 펀딩하였습니다.

이 금액은 다른 NGO단체와 아름다운재단의 ‘길 위의 희망찾기’ 아동청소년 여행지원 사업에 전액 기부하시기로 했습니다.
이렇게 재밌는 모금으로 인연을 맺은 유로자전거나라는 올해 첫 기금을 조성하기에 이르렀습니다.

더욱 감사한 것은 직원분들의 추천과 찬성으로 수많은 NGO 중에 아름다운재단을 선정하셨다는 사실입니다.

[출처]유로자전거나라

 

협약식 중 장백관 대표님의 “작게 시작하지만 끝은 없을 것 같고요”라고 하신 말씀을 지금도 기억합니다. 앞으로 유로자전거나라와 아름다운재단이 계속 해서 만들어갈 아름다운 파트너쉽을 기억해주시기 바랍니다. 멋진 기업과 만나서 함께 일한다는 것은 참 가슴을 두근거리게 하는 것 같습니다.

유로자전거나라 화이팅, 아름다운재단이 응원합니다.

[출처] 유로자전거나라

 


유로자전거나라 장학기금 기부 협약식 동영상 <유로자전거나라 제작 >

나눔사업국 1%나눔팀ㅣ김성식 팀장

사람에 대한 관심으로, 아픔에 대한 공감으로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