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남 사회자도 보고, 마라톤으로 몸도 풀고!”

"훈남 사회자도 보고, 마라톤으로 몸도 풀고!"

가을 운동회가 생각나는 선선한 가을,
올해도 어김없이 마이다스아이티의 나눔 마라톤 행사가 진행되었습니다.
마이다스아이티의 담당자인 최간사의 일과를 돌아봅니다.

오전 6:30 머리를 감지도 못한채 모자를 푹 눌러쓰고 집을 나섬(잠이 덜깬 최간사..^^;)

 

오전 7:20 판교에 있는 마이다스아이티 신사옥에 도착~ 주차를 하고, 집결지인 화랑공원으로 고고~
오전 8:30 몸과 마음이 따로 노는…ㅡㅡ;; 준비 체조시간~ 드뎌, 여자 간사님들이 기다리던 훈남 사회자님도 등장!!

             

오전 9:00 단체사진 한방 찍고, 마라톤 스타트~
                더 많은 나눔을 위해 하프코스를 선택한 마이다스아이티 직원분들이 먼저 출발
                (임직원들이 1km를 뛸때마다 1,000원씩 적립 되어 저소득가정 고등학생 장학금을 지원하게 됩니다.)
                마이다스아이티의 배려로 5km를 뛰게된 재단 식구들도 열심히!! 사진기 앞에서는 더~ 열심히!^^

               이날 참석한 아름다운재단의 이O원 간사님은 5km가 너무 아쉽다며 옆에서 힘들어 하던
              박O윤 간사님을 무시하며 자진해서 2km를 더 뛰었고!! 다음날 다리근육 통증을 호소했다는…ㅎ

오후 12:00 마라톤 종료 후 마이다스아이티 사옥으로 이동하여 7성급 호텔식 부럽지 않은 음식을 대접 받음
                  마이다스아이티의 직원들은 매일 이러한 음식을 먹는다고 하네요.. 부럽~@@

오후 1:30 마이다스아이티 임직원들의 즐거운 놀이문화~
              일도, 나눔도, 놀이도 열심히 즐겁게 하는 모습이 너무 좋아 보였습니다.
              사회자의 개그맨 뺨치는 멘트때문에 빵 터지고, 소찬휘 노래를 무리 없이(?) 불러준
              28세 청년 직원땜에 또 빵 터지고..
              2:30 종료 이후에도 나눔과 웃음의 여운이 많이 남았던 2011년 마이다스아이티의 마라톤행사..
              이 따뜻함이 지원받는 아이들에게도 전해지도록, 기부금을 소중하고 투명하게 사용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참.. 늘… 고맙습니다.

 
아름다운재단 공식블로그

아름다운재단은 우리 사회에 올바른 기부문화를 확산하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과 공익활동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좋아할만한 다른 이야기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