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적 곤란 없이 모든 학생이 학업을 할 수 있기를 꿈꾸며 ‘김영덕하제장학기금’

경제적 곤란 없이 모든 학생이 학업을 할 수 있기를 꿈꾸며 '김영덕하제장학기금'

지난 15일 아름다운재단에서는 <김영덕하제장학기금> 협약식이 있었습니다.
기금을 출연하신 김영덕 선생님은 공인회계사로 본인의 사무실을 운영하시기도 하지만 유명 학원의 회계 강사로 더 잘 알려진 분이십니다.

‘누구나 어렵게 번 돈을 그냥 준다는 것이 아까울 수 있어요. 하지만 살면서 욕심에 얽매이지 않도록 매일 마음을 비워야지 하며 살고 있습니다. 그래서 내가 번 돈의 일정 부분은 항상 기부를 하고 싶게 제 생각이에요’라고 말씀하시는 김영덕 선생님… 이제 매년 이 기금을 통해 최소 4명의 고등학생이 졸업 시까지 학자금을 지원받으며 내일을 꿈을 키워나갈 것입니다.

<김영덕하제장학기금>의 ‘하제’는 순 우리말로 ‘내일’이라는 뜻입니다.

아름다운재단 공식블로그

아름다운재단은 우리 사회에 올바른 기부문화를 확산하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과 공익활동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dd말하길

    영덕샘 대단하시넹

  2. ㅇㅇ말하길

    영덕쌤 존경합니다

  3. 김성주말하길

    크..츤데레 영덕 선생님.. 존경합니다. 중금회계 인강 잘 듣고 있습니다.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