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상정원 물주기가 정신 건강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옥상정원 물주기가 정신 건강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매월 진행되는 아름다운재단의 6월 정기이사회를 마친 어제…. 
이사회 준비로 제가 뭐 딱히 힘들지는 않았지만 핑계삼아 치맥 번개모임을 했습니다.
모여보니….어려운 이사회 자료 준비로 힘들었던 사람들은 없고,
별로 힘든 일 없었던 사람들만 모였더라는…ㅎㅎ

계란찜에 계란이 몇 개 들어갔나, 복숭아 통조림 안주에 복숭아 조각이 몇개 들어갔나,
통조림 안주의 국물은 몇 CC인가 등등 내기를 거듭하며
한 잔, 두 잔 500cc 맥주잔 카운트가 늘어갑니다.

참고로 내기 출전 선수이자 심판들인 임 모 간사, 정 모 간사, 두 모 간사, 김 모 간사는
최근사치 우승을 절대 인정하지 않아 모든 내기에 승자가 없는 게임이었습니다~

정해진 시간 8시를 1시간 넘겨 9시에 파하고 집으로 돌아가
맞이한 아침…

머리가 약간 흔들 흔들..얼굴의 미세 주름들은 접혀서 펴지지 않는 느낌
아.. 진정 이제 인정해야 한단 말인가.. 맥주 몇 잔에도 숙취가 오는 중년의 나이임을….

암튼…아침에 지각은 하지 않았지만
남편의 아침상은 차리지 못하고 우유 한잔, 식빵 한조각만 물려주고 출근했습니다.

어제 옥상 조경공사 리모델링 공사를 마친 사장님이 전화까지 하셔서 
뿌리가 자리 잘 잡히도록 식재 초반에 물주기를 정말 세심하게 해주라는 당부가 떠올랐습니다.

(아름다운재단 옥상 입니다) 

 

옥상에 올라가 릴 호스를 끌어내고 쏴아~~ 물주기를 시작합니다.
잘 안보이는 뒷쪽에 심겨진 나무에까지 꼼꼼히 주려고 노력합니다
그렇게 물주기에 돌입한 지 10여분인가…
와~~ 머리가 맑아집니다. 물을 머금으면서 내뿜어내는 흙냄새가 알콜 냄새를 없애 주는 것 같기도 합니다. 

옥상정원 물주기가 숙취해소에 도움이 될 줄이야.. 생각지 못한 횡재를 한 아침이네요.

어제 한 잔 한 숙취로 고생이 심한 간사들께 고합니다..
옥상정원 물주기! 숙취해소에 효과 있습니다. 안 믿겨지면 한번 체험해보세요.
효과가 탁월하다는 입소문에 순서 정하기가 어려울 수 있으니
전 날 술자리에서 미리 총무간사인 저에게
물주기 예약전화를 하시는 것 잊지 마시구요~ ㅍㅎㅎ

아름다운재단 기부자님들의 신청도 대환영입니다..
간사들보다 우선권 드립니다~~~

(부록으로 옥상 정원의 면면을 조금더 올려드립니다..)

아름다운재단이 주택가 가운데 있다보니 바로 이웃한 주택의 주민들과 시선과 마주치기도 합니다.
이웃집이 보이는 곳 쪽으로 남천을 빽빽히 심어 불편을 해소하려고 했습니다. 이만하면 안보이겠죠? 

 

 

 

키가 크지는 않지만 나름 멋진 자태와 선을 가진 소나무들도 10그루쯤 있습니다.  

 

 

여름 꽃인 비비추가 막 꽃망울을 머금고 있습니다..   

 

 


 

아름다운재단은 단 돈 1원도 정한 지원사업에 쓰이도록 기금을 분리하여 운용합니다. 
또한 2백여 개의 기금은 사업비로, 운영비는 <아름다운재단 만들기 기금>으로만 쓰인다는 거. 투명한 운영, 어렵지 않아요~
나눔으로 함께 사는 세상을 만들어가는 길에 든든한 후원자가 되어주실 분, <아름다운재단 만들기 기금> 함께해 주세요.

아름다운재단 공식블로그

아름다운재단은 우리 사회에 올바른 기부문화를 확산하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과 공익활동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나눔+말하길

    앙.. 나무다. 생각해보니 머리 위에 나무가 있는거네. 그럼 일꾼들은 뿌리? ^(^

  2. 소심O형말하길

    흠.. 조만간 제가…

  3. 만석말하길

    숙취해소 물주기 미리 예약 신청합니다.ㅋㅋ

  4. 배사장말하길

    남천…잘 살아주오~~~

  5. 앞자리앞자리말하길

    오전에 옥상정원에서 물주시는 모습을 자주 볼수있겠구만요.ㅋㅋ
    옥상정원 공사와 주차장 공사등등등등 엄청 고생하셨어요^^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