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재단10년, 10개의 감동⑨ 2008년]나눔의 지혜로운 안내자

[아름다운재단10년, 10개의 감동⑨ 2008년]나눔의 지혜로운 안내자

나눔의 지혜로운 안내자가 되고자 한 아름다운재단은 그 구체적인 사업으로 이슈캠페인과 참여캠페인을 전개한다. 
우토로를 위한 <마지막 희망모금> 그리고 다문화사회를 살아가는 우리의 인식을 바로잡는 <책날개를 단 아시아>,<꿈을 담은 모금함> 연말캠페인에 이르기까지, 이슈레이져로 변화를 시도했다.

· 아름다운재단·희망제작소 공동 <지역재단포럼> 개최
· 풀뿌리모금사례 발굴과 확산을 위한 제1회 <풀뿌리모금상> 개최
· <우토로살리기 마지막희망모금> 캠페인 전개
· <책날개를 단 아시아 Season2> 캠페인 전개
· 시민참여와 나눔문화확산을 위한 연말이벤트 <꿈을 담은 모금함 무지개상자> 캠페인 전개


책날개를단아시아
책이여, 날개를 달고 아시아로 훨훨

2006년 아름다운재단은 당시 새로 도입된 이주노동자 정책인 고용허가제를 모니터링 했습니다. 현지 실태조사를 하고 송출실태도 파악했습니다. 그 조사를 바탕으로 이주노동자 전문 활동가 교육지원을 통해 이주노동자 인권이 보장될 수 있는 튼튼한 안전망이 되길 간절히 바랐습니다. 

그리고 이듬해 2007년, 아름다운재단은 다시 이주민의 인권을 이야기하기 시작했습니다. 아시아 이주민과 이주노동자들의 국내 정착을 위해 원어민들의 책을 지원하자는 거였습니다. 

2008년은 2007년에 이어 책날개를 단 아시아 캠페인이 시즌2를 맞이했던 해입니다. 첫 회에 총 2,206권, 1.3톤이 넘는 도서 지원을 시작으로 라오스, 필리핀, 중국, 러시아, 태국, 베트남, 인도 등 모두 23,000여 권의 도서를 49개 도서관에 지원했습니다.

 

경영사업국ㅣ김진아 국장

함께 하면 무엇이든 할 수 있다고 믿는 낙천주의자. 존 레넌의 연인이자, 전위예술가인 오노요코의 "혼자만 꾸는 꿈은 꿈일 뿐이며, 함께 꾸는 꿈은 현실이 된다"란 말을 좋아합니다.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