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 자랑하는 팔불출! 북촌한옥마을의 멋진 풍경을 자랑합니다!

동네 자랑하는 팔불출! 북촌한옥마을의 멋진 풍경을 자랑합니다!

( 좀 있으면 이런 풍경을 만나게 되겠죠? 능소화가 핀 한옥풍경 )

 

 

‘딸바보’라는 말이 유행입니다.
‘딸 밖에 모르는 바보’라는 뜻으로, 딸의 재롱에 숨넘어갈 듯 행복해하는 아빠들을 가리킵니다.
전 자랑할 ‘딸’은 없지만, 대신 아름다운재단이 있는 한옥마을의 풍경 자랑 좀 해볼까 합니다. 🙂

유명한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에서 서울의 ‘북촌한옥마을’이 소개된 뒤
아름다운재단이 있는 ‘북촌한옥마을’ 주변 가회동, 원서동, 삼청동에는 주말이면 넘치는 인파로 활기찹니다.

맨 처음 이 동네를 방문했을 때,
서울의 중심부에 있는 동네라고는 믿기지 않을 만큼 조용하고 고즈넉한 매력이 푹 빠졌지요.
길가에 늘어선 ’00방앗간’ ’00철물점’ ’00슈퍼’ ’00참기름’ 등 
사람냄새 나는 가게들이 어우러져 멋스러운 풍경을 만들어주었죠.

몇 년 전부터 이 동네가 ‘뜨면서’ 이젠 철물점도, 작은 슈퍼도, 동네 방앗간은 사라지고
커피숍, 악세사리숍, 의류숍 등으로 바뀌어 전 같은 고즈넉한 매력은 떨어졌지만,  
한옥 지붕이 나란히 기와를 맞대고 있는 풍경은 이 동네의 제일의 자랑입니다.

( 6월이 되면 한옥마을에도 장미가 활짝 핍니다 )

 

( 흰 눈이 펑펑 쏟아지던, 어느 기부자님의 눈물이 나눔이 되던 날 )

 

“언젠가 아름다운재단의 사계절을 사진에 담아보리라!!” 던 마음과는 달리, 몇 장 밖에 담지 못했지만,
일에 지칠 때마다, ‘마음정화’ 시켜주던 제가 사랑하는 풍경을 여러분과 나누고 싶어요.
언제고 이 동네를 지나실 때,
아름다운재단이 이 근처에 있다고 했지?” 하고 떠올려주세요!

# 문득, 아름다운재단 앞에 있던 ‘동일마트’ 주인 아주머니는 어떻게 지내실까 궁금해지네. 
 ‘동일마트’의 집 나간 강아지 ‘동일이’는  어디서 밥은 먹고 다니는지… ㅠ_ㅠ 

( 이렇게 맑은 날이면, 서울N타워가 정면에 보이는 아름다운재단의 2층 테라스  앞에 보이는 곳은 ‘김영사출판사’랍니다! ^-^ )

( 오늘처럼 비오는 날, 2층 테라스 )

 

( 봄꽃이 날리던 날, 아름다운재단 )

 

 
나눔사업국 기금개발팀ㅣ김아란 팀장

사진찍기 좋아하고, 카메라와 함께 여행하기 좋아하는 '사진생활자'입니다. 적당히 게으르고, 적당히 부지런합니다. 얼마전부터 길냥이 밥주는 엄마 노릇중입니다. 부드럽게, 때론 날카롭게 세상을 변화시킬 수 있는 '나눔' 그리고 '당신'의 힘을 믿습니다. @dalidream

좋아할만한 다른 이야기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느보산말하길

    이렇게 보니 우리가 일하는 곳이 이렇게 멋지다는..근데 난 왜 요즘 이런 멋진 광경을 흠뻑 느끼지 못하는겐지;; ^^;;;하하하;;;;

  2. 호빵서나말하길

    어느날 컵라면 사러간 나에게 사이즈 맞겠다면 미제로 추정되는 빅사이즈 블라우스를 주셨던 동일마트 사장님..나도 궁금하네..언뜻보니 바뀐 가게 운영하는 분이 그분인듯 하기도 했지만.. 동일아..밥은먹고 다니니?

  3. 연애가중매말하길

    잘보고 갑니다. 너무나 잘봤어요~

  4. 엉엉말하길

    동일아 보고싶다 ㅠ

  1. 2011년 6월 23일

    산방한필 山房閒筆 김철진 시인, 벽파 예술촌 촌장 서울 생활을 끝내고 혼자 고향 찾아 내려와 살고 있는 지도 벌써 10년째다. 아파트는 체질에 맞..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