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은 심사 중!!] 비록 서류더미에 파묻혀도;; 노인 낙상 예방 사업을 위해 여엉차~

[지금은 심사 중!!] 비록 서류더미에 파묻혀도;; 노인 낙상 예방 사업을 위해 여엉차~

2011년 아름다운재단 배분사업 중 새로이 시작되는 사업이 있습니다.
이름하야, [노인낙상예방맞춤형보조기구지원사업]!
(헉헉~ 사업명 길다~ 줄여서 ‘노인낙상예방사업’이라고 하지요.)

고령화사회다 어쩌다 하여 길어진 노후, 노인문제, 노인의 건강문제가 대두되고 있는 이즈음에,
노인의 건강과 삶의 질 문제에 치명적인 악영향을 미치는, 그러나 언급되지 않고 보이지 않는 문제인
낙상문제에 접근하고자 시도된 사업입니다.

잘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노인들의 낙상문제는 매우 심각하지요.
한 보도에 따르면 10명 중 8명은 낙상사고를 경험한다고 (기사 링크)하니, 그 심각성을 아시겠죠?

<이미지 출처-네이버이미지>

                                                        

아름다운재단의 [노인낙상예방맞춤형보조기구지원사업]은

저소득층이고 낙상의 위험이 큰, 특히 홀로 사시는 어르신들께 낙상을 예방할 수 있는
욕실부문 보조기구, 이동보조기구 등을 지원하는 사업입니다.

사회적으로 크게 언급되지도 않는 문제이고 해서, 사업을 기획하는 초기에
이러한 보조기구에 대한 수요가 얼마나 있을까 고민을 했습니다.
언뜻 보기에는 사소한 문제 같지만, 그 영향과 결과가 너무나 치명적이어서 손놓고 있을 수만은 없기에
사업으로 기획은 했으나, 사실 당장 직면한 또 다른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닌지 등등 많은 고민이 있었지요.
그래도 중요한 문제이니 사업을 시작하기로 했습니다.

그런데, 뚜껑을 열어보니~
이 지원사업의 접수와 심사, 보조기구 선정 및 지원, 이후 사후관리 업무까지 총괄업무를 진행하는
경기도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에는 500개 이상의 지원서류가 접수되었답니다.
처음 사업이고 수요가 얼마나 되는지 확인이 안 된 상태라 1차적으로 130여분의 어르신께만 지원이 가능한데,
너무나 많은 서류가 접수되어 웃어야 할지, 울어야 할지~

경기도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 담당자분들이 서류를 꼼꼼히 점검하여
결국은 1차 서류심사 대상으로 447개의 서류로 정리하셨습니다.
이 서류들을 제본하여 각 3분의 심사위원분들께 전달해드리고, 3분의 심사결과를 취합하여
약 200여분의 현장평가 대상자를 선정하게 됩니다.

심사서류를 제본한 것이 무려3권!! 심사위원분께 전달하기 위한 작업.

이번주 말에 현장평가 대상자분들 발표가 있습니다.
많은 분들께서 신청해주셨는데, 어쩔 수 없이 선정작업을 해야 하는 게 안타깝습니다.
올해 첫 사업을 충실히 진행하여, 향후 좀더 나은 사업을 기획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노인낙상예방맞춤형보조기구지원사업]이 어떻게 진행되는지, 그 뒷이야기는 계속됩니다~~

변화사업국 변화사업팀ㅣ박정옥 간사

우리 사회의 다양한 이슈와 문제를 들여다보고 해결하기 위한 방법으로 나눔을 배우고 있습니다. 나눔이 우리 사회를 다르게 볼 수 있는 창과 실천할 수 있는 문이 되었으면 합니다.

좋아할만한 다른 이야기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2699에 이어서 447!!!! 네임택 붙이느랴, 심사서류 보내느라 수고많으셨어요 🙂

  2. 달리아란말하길

    엄청 꼼꼼해야하는군요. 혹시나 서류가 빠졌을까 검토검토 하시고, 배분심사시에 좀 더 편하게 서류를 확인할 수 있도록 친절한 네임택까지… 이런 과정을 거친다는 것이 재밌고, 신기해요!

  3. 느보산말하길

    배분심사 때면 다들 누렇게 시들어가는(?) 배분사업 담당 간사님들, 이제야 이해가 가네요. ^^;; 그래도 기운내세요! 이 사회의 빈곤과 차별을 타파하기 위해 힘쓰시는 정옥 간사님!!!

  4. 창+문말하길

    아흥~ 네임텍쓰느라고 고생은 쫌~ ^^. 붙이는 저보다 저 서류를 하나하나 뚫어져라 봐야 하는 심사위원분이 더 고생이시겠지요~

  5. 뼈안붙는나이말하길

    발목을 자주 접질러서 침을 자주 맞았던 시절이 있었습니다. 손가락 골절도 당했었는데 30대가 넘어가면서 농담삼아 나이들면 뼈안붙으니 조심하라고들 하던데.. 주변 어르신들 중에 고관절인가 그런거 땜에 걷지 못하는 분을 본적 있어요. 수술하면 좋아진다고들 하지만 나이든 어르신에게는 수술자체를 몸이 감당하지 못한다고 하잖아요. 치료비도 만만치 않을테고..그런 생각해보면..이렇게 미리미리 조심하고 넘어지지 않으시도록 지원하는거 참 좋은 일인것 같습니다. 작은 생각의 차이지만 좋은 일인거 같아요.

    • 창+문말하길

      미리미리 조심하고 예방하는 거~ 그것이 바로 이 사업의 핵심이겠지요.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저희 할머님도 집안에서의 낙상으로 참으로 힘들게 지내셨던 기억이 새삼 나네요. 그런 작은, 우리의 소소한 일상을 그냥 지나치지 않는 것~ 가장 중요한 감수성 같습니다.

  6. 여엉차~말하길

    창+문 간사님~ 힘드신만큼 날로 번창하는 사업이 되었으면 합니다~ 고생 많으세요 ^^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