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어주기 캠페인] 영남주민 식수가 위험하다고? – 안동환경운동연합 3편

아름다운재단이 <밀어주기 캠페인>을 시작합니다. 한 달에 한 번, 작은변화를 만드는 시민단체를 소개하고, 시민들의 기운을 팍팍 모아 이들의 활동을 밀어줍니다. 아름다운재단의 <2019 변화의시나리오 프로젝트 사업>에 선정된 ‘안동환경운동연합’은 불법 폐수유출과 대기오염을 일으키는 (주) 영풍 석포제련소와 싸우고 있습니다. 단체들이  외로운 싸움을 하지 않도록 ‘안동환경운동연합’을 밀어주세요!

낙동강 상류 경북 봉화군에 위치한 석포제련소
1970년 설립된 국내 최대 아연공장

폐수 방출 등 사고가 끊임없고
인근 하천과 토양의 중금속 오염은 심각한 수준   
(1급 발암물질 카드뮴 유출 / 물고기와 철새의 떼죽음 / 산림 황폐화 / 주민건강…)

50년 낙동강 환경오염의 주범
1300만 영남시민의 건강 위협 석포제련소

석포제련소의 불법 행위를 감시하고,
주변 환경오염 실태를 모니터링하는
안동환경운동연합

제련소를 폐쇄하고 주변 환경을 복원하기 위해
길고 힘든 싸움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이길 수 있어서 싸우는 게 아니다. 도저히 가만있을 수 없어서 싸운다“
– 안동환경운동연합 사무처장 김수동

안동환경운동연합 운동에 함께하고자 한다면 
안동환경운동연합 회원가입!


밀어주기캠페인

아름다운재단이 <밀어주기캠페인>을 시작합니다.
더 나은 공동체를 꿈꾸는 우리는 하나의 팀입니다.
작은변화를 만드는 시민단체를 힘껏 밀어주세요.
우리의 힘은 더욱 강력해질 것입니다.

변화사업국 협력사업팀 ㅣ송혜진

O형은 O형인데 A형 같은 O형입니다. 다시 도전 !!

좋아할만한 다른 이야기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