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억할게 우토로] 우토로에서 온 편지 1 – 곽진웅 (코리아 엔지오센터 대표)

일본 교토 우지시 우토로 51번지에서 곽진웅 님이 보내온 편지를 전해드립니다.

 

 

Q. 소개를 부탁드려요!

A. 저는 곽진웅입니다. 재일동포 3세로 현재는 코리아 엔지오센터라는 인권단체 대표를 맡고 있습니다.

Q. 당신에게 ‘우토로’란 어떤 의미인가요?

A. 우토로는 재일동포들이 일본에 건너와 고생을 많이 했던 역사를 알려주는 지역이고, 그 역사가 지금까지 남아있는 지역입니다. 때문에 재일 동포에게는 너무나도 중요하고 의미있는 땅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Q. 왜 ‘우토로 평화기념관’이 필요할까요?

A. 재일동포들이 한국인이라는 자기 정체성을 지키기 위해서 우토로의 역사를 잘 배우며서 살아가야 합니다. 또 재일동포로 일본에서 생활하기 위해서도 우토로의 역사를 지키고 배우는 것이 미래를 볼 수 있는 지혜를 주기 때문에 우토로의 역사를 보존하는 ‘우토로 평화기념관’이 꼭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Q. 한국 시민들에게 전하고 싶은 말이 있나요?

A. 우토로 평화기념관은 재일동포에게도 일본에 있어서도 중요한 시설이지만, 앞으로 한반도와 일본이 동북아공동체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서도, 과거의 역사를 기념하고 평화를 위해서 같이 노력을 해나가는 그런 기념관이 필요합니다. 꼭 한국 시민들이 도와주시기를 기대합니다.

 

좋아할만한 다른 이야기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