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여름밤의 국~ 어르신을 위한 국배달 지원후기

한여름밤의 국~ 어르신을 위한 국배달 지원후기

유독 분주했던 2014년 여름도 이제 지나가는 듯합니다. 8월의 마지막 주, 배분팀은 하반기 사업을 위해 바쁘게 지내고 있습니다. 제가 담당하고 있는 ‘사회적돌봄’ 영역도 9월에 2가지 사업을 준비하고 있는데요. 그 중 ‘홀로사는 어르신을 위한 국배달 지원사업’은 재단에서 6년째 진행하고 있는 전통사업^^; 입니다. 

2014년을 따뜻한 국을 준비하며, 2013년에는 어떤 일들이 있었나 다시 한 번 정리하는 시간을 가져보았습니다.

2013년 11월 부터 4개월 간 3,975명의 어르신께 따뜻한 국을 전달해 드렸는데요, 추위가 시작될 때 부터 따스한 봄기운이 찾아올 때까지 전국 91개 노인복지관 2,541명의 자원봉사자분들이 매주 어르신 댁을 찾아가 안부를 묻고 따뜻한 국을 전달해 주었습니다. 

이렇게 많은 분이 함께하는 사업이나 보니 다양한 이야기가 만들어지고, 그 이야기들이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쌓이고, 마음 따뜻해지는 이야기들을 그냥 두기가 아쉬워 작은 인쇄물로 만들기도 했답니다.^^

재단과 사업을 함께하고 있는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에서 보내온 <한여름밤의 국~ ‘2013 홀로사는 어르신을 위한 국배달 지원사업’ 감동 이야기> 그 감동 후기를 풀어보고자 합니다. 

대전서구노인복지관

금강노인종합복지관

부산중구노인복지관

중원노인종합복지관

 

한여름에 들어도 훈훈한 국 이야기, 참 좋으시죠?^^ 그렇다면 당신은 아름다운재단 멋진 기부자!

(혹, 기부자님이 아니시더라도 착한마음^^;을 가지신 분들이라면 분명 훈훈해졌을 거예요!)

 

2013년 사업을 다시보니 올해 더욱 노력해야 하는 점, 발전해야 하는 점, 누구보다 잘 하고 있는 점들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소중한 기부금으로 작년보다 더 나은, 더 많은, 더 좋은 것을 나누고자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사회적돌봄] 배분사업이 바라보는 복지는 ‘사회로 부터 인간다운 삶을 보장받을 권리’ 입니다. 주거권, 건강권, 교육문화권, 생계권을 중심으로 취약계층의 사회적 안전망을 마련하고자 합니다.

[빈곤1%기금]은 기본적 삶조차 누릴 수 없는 위기상황에 놓인 이웃에게 물질의 도움을 주는 것 외에 그들이 건강한 사회인으로 생활할 수 있도록 경제적 심리적 자활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통해 빈곤이 세대를 잇는 대물림을 막고자 합니다. 

변화사업국 변화사업팀ㅣ이형명 간사

배분으로 지구정복을 꿈꿉니다. 꼭 필요한 곳에, 가장 투명하게, 나누겠습니다.

좋아할만한 다른 이야기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