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로자전거나라투어>의 사회공헌 프로그램 “이탈리아 인문학 기행 1탄”

의 사회공헌 프로그램 “이탈리아 인문학 기행 1탄”

나눔이 가득한 특별한 여행, 함께 가실래요?

여러분에게 여행은 어떤 의미와 가치가 있나요? 오늘은 나눔이 있어 더 특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바로 유럽 전문 여행사 ‘(주)유로자전거나라투어 <이탈리아 인문학 기행 1탄>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유로자전거나라투어는 천편일률적인 기능 중심의 여행 문화를 탈피하여 문화와 예술을 접하는 지식가이드 서비스 투어를 지향하면서, 베테랑 가이드들의 풍부한 지식과 열정을 경험해본 여행자들 사이에서는 기억에 남을 만한 순간이었다고 회자되는 기업입니다.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에도 적극적인 기업으로, 작년 1월에는 아름다운재단에 <유로자전거나라장학기금>을 출연하여 ‘고등학생 교육비’와 ‘아동양육시설퇴소거주대학생 교육비’를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습니다. “가난해서 배우기 어렵고, 배우지 못하면 또 가난해지는 빈곤의 순환이라는 서글픈 현실이 반복되는 것을 반대한다. ((주)유로자전거나라투어 장백관 대표의 말)”에서 기업의 확고한 사회공헌 철학을 엿볼 수 있습니다.

→ [유로자전거나라장학기금] 

→ [유로자전거나라투어 장백관 대표 인터뷰]

 

최근에는 사회공헌의 방법과 범위를 확장하여, 기업이 가장 잘하는 업(業)을 활용한 신개념 사회공헌 여행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은 나눔과 연계된 만큼, 기획 과정에서부터 그 어떤 여행 상품보다도 정성과 심혈을 기울여서 질 높은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고 합니다.
  

의 사회공헌 프로그램 “이탈리아 인문학 기행 1탄”

그럼, 이번 유로자전거나라투어의 사회공헌 여행 프로그램이 특별한 이유를 살짝 들여다볼까요?

하나, 르네상스 최고의 지식인 ‘노성두’ 교수와 함께하는 배움 가득한 여행

서양미술이론가로 저명하신 노성두 교수님은 여행자들과 전 일정을 동행하면서 깊이 있는 해설을 통해 인문학적 소양에 목마른 감성을 풍부하게 채워줄 예정이라고 합니다. 유로자전거나라투어의 사회공헌 취지에 공감하여 여행 기획 초기부터 100% 재능기부로 흔쾌히 동참해주셨습니다.

1

둘. 풍부한 지식과 열정이 넘쳐나는, 단 하나밖에 없는 여행코스

기존에 존재하는 여행 일정이 아닌, 노성두 미술이론가와 유로자전거나라 현지가이드가 새롭게 구성한 단 하나뿐인 여행 인문학 프로그램입니다. 이탈리아 현지에서 여행자들의 지성과 오감을 자극해줄 매력적이고 호기심 가득한 이야기들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noname
[이탈리아 인문학 기행] 자세한 여행코스보기

 

셋, 따뜻하고 안락한 고급 호텔과 이탈리아 가정에서 맛볼 수 있는 신선하고 특별한 음식

여행 동선에 따라 여행의 안식처가 되어 줄 호텔은 일반 관광호텔과는 차별화된 4성급 호텔로 준비되어 있습니다. 또한, 입이 즐거워야 마음도 즐거운 법! 잊지 못할 맛과 멋을 추구하는 여행자들은 특별하고 맛있는 이탈리아 맛집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sdfg mug_obj_145388684256356204 sdfgh

넷. 유로자전거나라 인문학 기행 수익금 전액 기부!

아름다운재단과 함께하는 이번 여행 프로젝트의 수익금은 어려운 환경에 있는 아동청소년들의 교육비 지원사업에 전액 기부됩니다. 오늘날, 많은 기업들이 다양한 공익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만, 수익금 전액을 기부하기란 쉽지 않은 일입니다. 무엇보다 유로자전거나라투어의 사회공헌 여행 프로젝트는 이번 이탈리아 여행을 시작으로 앞으로도 계속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훗날 너도 나도 가보고 싶은 인기 여행상품으로 거듭나 더 풍성한 나눔이 이루어지길 바라봅니다.

혹시 따뜻한 봄날, 조금은 특별한 여행 계획을 세우고 계신다면

아름다운 나눔이 있어 더 특별한 유로자전거나라투어의 ‘이탈리아 인문학 기행’과 함께 인문학의 향기를 찾아 떠나 보시는 건 어떨까요? 어쩌면 이번 여행이 누군가에게는 삶의 방향을 안내하고 인생의 지평을 열어주는 기회가 될지도 모른다는 부푼 기대를 안아봅니다. 

2

→ [유로자전거나라투어 “이탈리아 인문학 기행 1탄” 신청하기]

나눔사업국 기금개발팀ㅣ김수진 간사

서로의 자연스러운 차이를 존중하고 열린 마음이 된 스스로를 발견해요.

좋아할만한 다른 이야기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