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끼같이 친절한 눈으로… 2010년 하반기 배분공모가 시작됩니다.

토끼같이 친절한 눈으로... 2010년 하반기 배분공모가 시작됩니다.


2010년 배분사업 공모가 시작되었습니다.
저는 단체의 새로운 대안적 사업을 지원하는 <변화의 시나리오>를 맡고 있습니다.

좋은 단체들이 많이 함께 할 수 있기를 기대하면서…
이제부터 접수되는 서류들과 문의에 대해
토끼같이 친절한 눈으로 사업에 임하겠습니다.

* 토하실까봐 사진에 뽀샤시 처리했습니다.

* 이 깜찍한 토끼 안대는… 7, 8월 두달 우리팀에서 열심히 수고해준 인턴 소연양과 예진양이 사준 것입니다. 격무에 시달리려다 지쳐, 사무실 책상에 쓰러져 잠들던 저를 보다 못해, 편하게 자라고…. 
(자세히 읽으시오. ‘시달리다’가 아니라 ‘시달리려다’입니다)  

 

아름다운재단 공식블로그

아름다운재단은 우리 사회에 올바른 기부문화를 확산하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과 공익활동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좋아할만한 다른 이야기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딱! 보면 ‘토끼안대’만 보이는데 자세히 보면 ‘배’가 더 잘 보이고 돋보이네요ㅋㅋ 하하하하하

  2. 배에다가 모자이크라도 칠 껄 그랬나….

  3. 홍리 댓글:

    오윤씨는 토끼안대에 붙은 리본이 어울리는 듯… ▷o◁

  4. 낯가리는선아씨 댓글:

    토끼 수염은 왼쪽, 오른쪽 3개씩만 난다고 믿었던 동화책은 다 개나줘 –;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