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란봉투 캠페인] 수제광고 2편을 소개합니다

[노란봉투 캠페인] 수제광고 2편을 소개합니다

<노란봉투> 캠페인에 두편의 광고가 생겼습니다

순수 100% 핸드메이드, 거의 원샷의 롱테이크 촬영, 촬영과 동시 편집, 고난이도 야간 촬영등. 

가히 천의무봉(天衣無縫)하지 않았는가… 그렇게 말할 수 있지요. ^^

<가히 천의무봉한 솜씨를 보여주고 있는 인디CF 박정화 대표>

<CG없는 100% 핸드메이드 촬영> 

광고 함께 보시죠!

1편) 이제 노랑만 보면 노란봉투가 생각납니다

[준비물: 스카치 테잎, 지저분한 OHP필름 한장, 존재 조차 몰랐던 서랍 깊순한 곳에 있던 흰색 마커]

 

쉴틈 없이 바로 연이어 제작된 두번째 광고, 바로 [노란봉투와 손잡고] 이벤트 광고 영상입니다.

 

2편) 노란봉투와 손잡고

[준비물: 종이, 가위, 스카치 테잎]

 

밤 9시쯤 시작해서 11시반까지 새하얗게 불태우며 제작한 광고 두편.

모든 작업이 끝나고 함께 보며 서로 감동에 젖어들었죠. 

 

인디CF가 만든 스마트폰으로 쉽게 광고를 만들수 있는 어플리케이션 PARIRO로 제작했기 때문에 빠르게 광고 제작이 가능했습니다. 심지어 무료이기 까지 하니 어찌 좋아하지 않을 수 없겠습니까.   

마지막으로 다른이의 손을 잡아주고, 다른 한손은 다음 사람을 위해 내밀고, 그래서 서로 두손을 맞잡고 이 화창한 봄날을 맞이하는 너무나 훈훈한 캠페인! [노란봉투와 손잡고]의 홍보로 끝을 내겠습니다~

이벤트 ‘노란봉투와 손잡고’

 

손을 잡기 시작하자 더 이상 혼자가 아니었습니다.

[노란봉투]를 통해 모인 수많은 마음이 손배-가압류로 고통당하는 이들의 손을 잡아주었습니다.

아름다운재단은 각자의 그림과 사진으로도 손잡아보자고 제안합니다.

여러분의 참여로 보내주신 캐릭터의 손과 손을 이어 보겠습니다.

 

<참여방법>

1. 양손을 맞잡는 캐릭터를 그려요! 그림이 어렵다면, 사진도 좋습니다.

2. 이메일(ants@beautifulfund.org)로 보내거나, 해시태그(#노란봉투와 손잡고)를 넣어 트위터에 올립니다.

 

<노란봉투 캠페인> 자세히보기 http://www.socialants.org/

 

아름다운재단 공식블로그

아름다운재단은 우리 사회에 올바른 기부문화를 확산하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과 공익활동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좋아할만한 다른 이야기

1개의 응답

  1. 지나가다 댓글:

    광고속 목소리가 너무 멋있네요 띠옹!!! 🙂 노랑봉투와~손잡고…!!! 🙂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