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전과 재활용품을 모으는 이유

동전과 재활용품을 모으는 이유

 아름다운재단에는 기부자가 참 많다.

2011년 한 해동안 기부를 해준 분들이 22,656명.

이분들 하나 하나 찾아가 뵐 수는 없지만, 간혹 온라인을 통해 기부자를 만날 때가 있다.

 

오늘이 그날이다! 

아름다운재단 기사, 블로그 포스팅 모니터 시작

두르르 뜨는 포스팅 중에 눈에 딱! 띄이는 제목 한 줄. 

<<기부>> 재활용품으로 아름다운재단 세번째…

바로 클릭해 보니 닭발전문점, 연우연집맘님의 블로그였다.

 

블로그에 닭발에 대한 홍보도 있지만 일상에 대한 이야기와 <기부> 카테고리도 있었다. 

하물며 <기부>카테고리에 포스팅 3건이 모두 아름다운재단 1%나눔에 대한 이야기. 아~ 좋아 ^(^

 

[공감하기] 꾸욱 누르고, 뽈뽈뽈 달려가 덧글도 달았다.

그리고 포스팅마다 1%나눔 메신저 포스가~ 우와~ 멋쩌.

기부회원 담당에게 물어봤다.

 

뽈뽈 이야기꾼 :  “털보네닭발하는 기부자님 아세요? 올 4월부터 기부를 시작하신거 같은대..”

회원담당 일꾼 :  “아~ 알아요. 김남O 기부자님이예요” 

 

그리고 회원담당 일꾼은 나 뽈뽈 이야기꾼에게

연우연집맘님 아니.. 김남O 기부자님이 첫 기부 때 적어주신 기부동기를 알려줬다.

   재활용품팔고 그동안 동전 모아뒀던거에요.

   늘 기부는 하고 싶었지만 제 형편도 넉넉치 못한 탓에 미루고만 있었는데. 

   제가 자주가는 카페에서 재활용품 매입하는 곳을 알게 되 재활용품을 좀 모았거든요.

   그러면서 울 아이들 과자값해도 좋겠지만, 늘 벼르던 일을 해봐야겠다 생각했어요~

   얼마 안되지만 조금씩이라도 해볼게요~

   뿌듯한 일이 될거 같아요 ^^

 

오마. 이렇게 시작하셨구나. 급 마음이 샤방해진다. 앙~

내가 나눌 수 있는 가장 작은 것.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는 나눔. 

변화와 희망을 만드는 시작. 

바로 1%나눔 입니다.

혹시 아름다운재단 1%나눔이 궁금하시다면, 요기 꾸욱^(^ 

변화사업국 변화사업팀ㅣ홍리재희 간사

깨어 있는 삶을 살고자 노력합니다. 하지만 종종 힘들때면 탕약커피를 들이킵니다.

좋아할만한 다른 이야기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남자만넷말하길

    대충 봤을땐 아름다운가게나 희망가게 유성닭발 얘기인줄 알았더니…^^ 참 좋은 기부 시작이네요.

  2. 지애킴말하길

    역시 기부자님 이야기를 들을때가 제일 좋은것 같아요 ㅎ

    • 나눔+말하길

      지애킴, 그렇지요~ 나두나두^(^
      사람은 누구나 깨알 같은 컨텐츠가 있다는 걸
      1%나눔 기부자 이야기를 읽을 때 마다 느낀답니당~

  3. 소민맘말하길

    컴퓨터 앞에서 편하게 기부하는 저보다 정말 훌륭한 분이세요

댓글 정책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